민・관 협치 사업 일환 ‘아파트 사용 설명서’ 상반기 큰 호응

서울 서대문구, 강좌 기획 워킹그룹 전문가들과 간담회 온영란 기자l승인2019.09.04 15:04:06l1136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지난달 28일 슬기로운 아파트 운영을 위해 마련한 ‘아파트 사용 설명서’의 상반기 일정을 모두 마무리하면서 강좌를 기획하고 준비한 워킹그룹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
이날 간담회는 대한주택관리사협회 하원선 서울시회장, 서대문구 정세영 공동주택관리팀장, 서정순 협치조정관, 서호성 제도분과위원장, 행복코리아 장석춘 대표 등이 참석했다. 
구 주택과 정세영 팀장은 “구에서 처음 시작한 사업이라 여러 가지로 부족함이 많았지만 워킹그룹 전문가들의 도움으로 잘 마무리한 것 같다”면서 “2020년에는 더욱 알찬 일정과 좋은 결과를 만들기 위해 모든 역량을 동원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대주관 하원선 서울시회장은 “공동주택에 거주하는 입주민들의 복리 증진을 위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공동주택 관리가 실현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바란다”면서 “이런 사업들이 공동주택 관리 전문가인 주택관리사의 권익에도 큰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서정순 협치조정관은 “앞으로도 민·관이 하나가 돼 공동주택 입주민들이 서로 소통하고 진정한 공동체 활성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대문구는 올해 1월부터 민·관 협치 사업으로 ▲살기 좋은 아파트 사용설명서 ▲앞서가는 아파트, 뭐가 다른가? ▲‘정이 넘치는 아파트, 만들어 봅시다’라는 총 3개의 강좌를 마련, 관심 있는 입주민들을 위해 단지별로 찾아가는 서비스를 실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이와 함께 입대의 운영교육을 민·관 협치 사업에 포함해 3개의 권역으로 나눠 찾아가는 야간 교육을 진행했다.
또한 서울시 관내 25개 구청 중 최초로 주택관리사를 계약직(다급)으로 채용하는 등 주택관리사에 대한 각별한 관심을 갖고 있다.
 

온영란 기자  oyr@hapt.co.kr
<저작권자 © 한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영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한국아파트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2-727)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3동 222-8 코오롱빌란트2차 705호 (주)한국아파트신문
대표전화 : (02)884-5445  |  팩스 : (02)884-5995  |  등록번호 : 공보 다 04289  |  발행인 : 황용순  |  편집인 : 이경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경석
Copyright © 2002~2019 (주)한국아파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