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픔과 슬픔’ 떨치고자 이웃과 화합 한마당

경남 진주시 가좌동아파트 ‘소통과 어울림’ 행사 경남 장대익l승인2019.05.15 14:33:59l1122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지난달 정신질환이 있는 입주민 한 사람이 저지른 방화·흉기난동 사건으로 두려움과 실의에 빠진 입주민을 위로하고 예전의 생동감이 넘쳤던 분위기를 하루빨리 되찾고자 단지 내 자생단체인 ‘사랑공동체’ 회원과 관리사무소가 팔을 걷고 나섰다.
지난 6일 단지 내 야외광장에서 사랑공동체(회장 문원태)와 관리사무소(관리소장 정경안)가 주관하고 위탁관리회사 (주)남부건업과 진주시봉사단체의 후원으로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소통과 어울림 화합 한마당’ 행사를 가졌다. <사진>
입주민과 봉사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풍선아트, 보물찾기 등 어린이들 대상의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참석자 전원에게 자장면을 즉석에서 만들어 제공하는 등 모처럼 활기찬 분위기가 조성됐다.
이 아파트 정경안 관리사무소장은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하루빨리 아픔과 슬픔을 떨치고, 이웃 간에 이해와 배려, 소통을 통해 정다운 이웃, 활기찬 단지 분위기를 되찾는 것”이라며 “국가차원에서는 고위험 정신질환자, 알코올 중독자 등 공동주택 거주 부적격자에 대해 공공임대주택 입주자격 개선과 이들의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는 바람을 밝혔다.
 

경남 장대익  jangdik@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남 장대익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한국아파트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2-727)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3동 222-8 코오롱빌란트2차 705호 (주)한국아파트신문
대표전화 : (02)884-5445  |  팩스 : (02)884-5995  |  등록번호 : 공보 다 04289  |  발행인 : 황용순  |  편집인 : 이경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경석
Copyright © 2002~2019 (주)한국아파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