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합 통해 주택관리업계 일류 기업으로 거듭날 것”

광인산업 창립 25주년 기념식 김남주 기자l승인2018.10.31 15:06:04l1095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광인산업(대표이사 회장 김형주)은 지난 19일 서울 영등포구 공군회관에서 소속 관리사무소장 및 본사 임직원 등 내외빈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제25주년 기념식’을 성대하게 개최했다. <사진>
김형주 회장은 “광인산업 25년을 돌아보면 한 단지 한 단지 수주를 목표로 임직원과 소속 관리사무소장이 하나 돼 밤낮없이 뛰었던 일과 주택관리업계가 마주한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함께 애썼던 기억이 난다”며 “오늘날 광인산업이 있기까지 이처럼 서로 소통하며 함께 노력하는 열정이 있었으며 이러한 화합을 토대로 격변하는 업계상황 속에서도 모범적이고 건실한 회사로 성장할 수 있었다”고 임직원과 소속 관리소장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또한 “창립 25주년을 맞아 과거의 구태를 과감히 벗고 부단한 자기계발과 경쟁력 향상에 혼신의 힘을 기울여 주택관리업계의 일류 기업으로의 도약, 대한민국 주택관리의 선진화에 이바지하는 회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고 도전하자”고 다짐했다.
이어진 축사에서는 우리관리(주) 김한준 회장, 경기대 법대 홍용석 교수, 광인산업 최장주 소장협의회장이 회사의 발전을 기원하고 업계 발전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
이어 우수소장 표창장 수여식에서는 김정숙, 김재충, 주영섭, 채성원, 정인섭, 이남철 관리소장이 공로상을 수상했다. 또한 회사발전과 이익창출에 기여한 모범 관리사무소장으로 김선미, 서경자, 한덕만, 조은성, 유백열, 김정채, 김동수, 최장주, 이학노, 신동호, 임재형, 서번태 관리소장이 선정돼 해외여행의 기회를 얻었으며, 우수직원 표창을 통해 7명의 관리직원들에 대한 시상도 함께 이뤄졌다.
시상식에 이어 창립기념 케이크 커팅 및 축배제의를 마지막으로 1부 행사는 마무리했으며, 이어진 2부 행사에서는 나창엽 관리소장의 사회로 장기자랑 시간이 마련돼 참가자들의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졌다.
특히 본사 임직원과 소속 관리사무소장이 함께 결성한 밴드 ‘다섯손가락’의 공연을 시작으로 총 6팀의 노래, 춤 등 장기자랑이 이어져 흥을 돋웠으며, 이를 통해 참석자들은 그간의 업무 스트레스를 풀고 격의 없는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관리소장들은 “광인산업의 역사적인 25주년에 함께할 수 있어 기쁘고 오늘의 즐거운 기억으로 또 다시 앞으로의 25년을 더욱 열정적으로 임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앞으로도 모두가 하나 돼 함께 발전해 나가는 회사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남주 기자  knj@hapt.co.kr
<저작권자 © 한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남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한국아파트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2-727)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3동 222-8 코오롱빌란트2차 705호 (주)한국아파트신문
대표전화 : (02)884-5445  |  팩스 : (02)884-5995  |  등록번호 : 공보 다 04289  |  발행인 : 황용순  |  편집인 : 이경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경석
Copyright © 2002~2018 (주)한국아파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