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7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단지탐방] 삼위일체로 함께 가꾸는 행복한 아파트!
지난겨울은 비교적 따뜻해 다소 일찍부터 따스한 봄기운이 일더니 개화기도 예상보다 빨라 봄꽃들이 일시에 만개해 완연한 봄을 느끼기에 충분한 요즈음이다.대전의 상징인 대덕연구개발특구 우측하단부 그리고 갑천을 마주하면서도 우성이산과 연결된 화봉산의 산자락에...
대전 문병욱  2015-04-15
[단지탐방] 2014년 국토부 선정 공동주택 우수관리 단지 영예
국토교통부로부터 2014년도 공동주택 우수관리 단지에 선정된 경기도 광명 소하 동양2차아파트(관리사무소장 정병두)는 지난 2003년 10월경 준공해 올해로 입주한지 만 11년이 경과했지만 신축 아파트 못지않은 외관을 자랑한다. 총 11개 동에 763가...
마근화 기자  2015-04-08
[단지탐방] 이웃과 더불어 함께하는‘참살이 마을 공동체’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끊임없는 노력의 결실아파트 브랜드 가치 제고광주광역시, KBC광주방송‘좋은이웃 밝은동네’아파트부문 수상 수완중흥S클래스3차아파트(관리사무소장 박현선·주택관리사 11회)가 입주해 있는 광주광역시 수완지구는 지난 2001년부터 전형적...
광주 김기인  2015-04-01
[단지탐방] 언제나 새로움으로 다가가는 아파트
강원도 태백 유진1차 아트빌은 백두대간의 중심, 산소도시로서 함백산 자락의 줄기에 위치해 있다. 이 단지는 자연친화적 주거환경과 청정도시의 건강함이 묻어난다.유진1차 아트빌은 (주)삼원에서 위탁관리하고 있으며 관리직원 3명, 경비원 3명, 미화원 2명...
강원 이상학  2015-03-18
[단지탐방] 청렴의 한계에 도전하다
경기북부의 중심지이자 수도라고 할 수 있는 의정부시. 그 중심에 위치한 의정부SKview는 1호선 가능역과 의정부역 그리고 의정부 경전철을 도보 5분, 10분 거리에 둔 교통의 요충지에 자리하고 있다. 도심임에도 불구하고 인근에 도봉산, 수락산 등 명...
김창의 기자  2015-03-11
[단지탐방] 마포의 빛나는 보석
세양청마루아파트는 마포구 내 인근에서 최고라고 자부하는 트리플 역세권 공덕역과 마포역까지 걸어서 5분 거리에 위치하고, 버스정류장도 가까운데다 최근 비약적인 발전을 보이고 있는 마포구 신수동에 자리하고 있다. (2003년 준공, 4개 동 192가구 최...
서울 김재완  2015-03-04
[단지탐방] 봄이 오는 길목에서 행복한 우리
전북 전주시 완산구 여울로 79(서신동)에 위치한 서신대우아파트는 1998년 6월 29일 입주해 208가구 2개 동으로 분양면적 157.943㎡ 90가구, 122.55㎡ 118가구로 구성돼 있다.서신대우아파트는 주변 상권과의 연계가 용이하며 교통, 환...
전북 이종원  2015-02-18
[단지탐방] 태화강과 무수산의 정기로 태어난 아파트
산업수도 울산을 흔히들 태화강의 기적이라고 하는데 그 태화강 중류쯤에 울산의 명산 문수산을 바라보면서 살기 좋은 아파트로 거듭나고 있는 곳이 있다. 경부고속도로에서 울산고속도로를 타고 울산 톨게이트에 도착할 때쯤이면 고속도로를 사이에 두고 오른편 천상...
울산 윤종권 기자  2015-02-13
[단지탐방] 주거 선호도가 높고 자연친화적인 아파트
태왕아너스베스트(입주자대표회의 노진민 회장)는 대구시 달서구 월성동에 소재하며 2008년 9월 30일 입주, 2개동 지상13~25층, 263가구로 구성된 아파트다. 이 아파트는 자연 친화형 웰빙단지 조성을 목표로 전 가구가 조망권과 일조권을 강조한 남...
대구 이진호  2015-02-04
[단지탐방] 묵묵히 든든히 관리하련다
일상의 공동생활 주거공간에 둘러싸인 듯, 또는 일부인 듯 직업이 되어 몸과 머리를 쓰는 곳, 공동주택 관리현장이다. 관리의 사전적 의미는 사람과 물건에 인력이 작용해 보존 이용하고 생산하며 다스리고 감독하는 것.사람개성과 이해관계가 모인 가운데 일하다...
경남 정성윤  2015-01-28
[단지탐방] 생활 가득, 내일의 행복을 채우는 교산휴먼시아아파트
경남 함양은 웅대한 산악미를 지닌 지리산(해발 1,915m)과 순백의 황홀한 겨울풍경을 머금은 덕유산(해발 1,614m) 등 고산준령들이 병풍처럼 감싸 안은 신비를 간직한 아름다운 고장으로 천년의 함양상림 숲과 함께 태고의 숨결이 살아 숨 쉬는 희망의...
경남 장대익  2015-01-22
[단지탐방] ‘소통’과 ‘화합’ 통해 정감 넘치는 아파트
4개 동 494가구로 지난 1994년 12월에 준공한 경기도 의정부시 호원5차 우성아파트(관리사무소장 박동근). 최초 입주가 이뤄진지 20년이나 경과했지만 관리주체의 꼼꼼하고 체계적인 시설물 관리와 세심한 민원 서비스로 준공년도가 무색할 정도다. 전철...
마근화  2015-01-14
[단지탐방] 인천 최초의 성공적인 재개발 단지로 역사를 다시 쓰는 아파트
2014년 인천시 살기 좋은 아파트 ‘최우수’ 산곡푸르지오일제강점기 시절 군수물자 공장인 조병창이 있던 ‘관동주’라는 오욕의 땅으로 알려졌던 인천시 부평구 산곡동 일대가 현재는 주택재개발사업을 거쳐 아파트 단지와 주택이 밀집한 새로운 보금자리로 환골탈...
인천 조증국  2015-01-07
[단지탐방] 행복하고 포근한 이웃과 함께 살기 좋은 아파트
전북 김제를 중심으로 정읍, 부안, 완주에 이르는 평야인 김제평야는 우리나라 최대의 곡창지대이다. 김제 벽골제에서 펼쳐지는 지평선 축제는 김제평야가 중심인 호남평야와 관련된 축제로 우리나라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 했다. 우리나라 쌀 생산 중심지인 김제의...
전북 최미선  2014-12-17
[단지탐방] 가족처럼 함께 어울리며 행복하게 살아가요~!
가을의 끝자락인 11월 말에 찾은 서울 성북구 동아에코빌아파트는 입구에서부터 붉게 물든 단풍과 웅장하고 거대한 옛 정자가 입주민들을 맞이하며 눈을 즐겁게 하고 있다. 한 눈에 보기에도 이름에 걸맞게 자연과 함께 어우러진 에코 아파트라는 것을 알 수 있...
온영란  2014-12-10
[단지탐방] 웰빙, 그 이상의 가치! 제주 하귀휴먼시아1단지
남국의 정취가 물씬 풍겨나는 제주의 서쪽에 위치한 하귀휴먼시아 1단지는 아파트 남쪽에 제주의 368개 오름 중 하나인 바굼지오름이 위치하고 바다와 한라산이 함께 어우러진 경관을 자랑한다. 제주의 토속적인 풍경과 자연이 함께 공존하는 친환경 아파트를 모...
제주 박원흡  2014-12-03
[단지탐방] 아기자기하고 아담한 다시 살고 싶은 아파트
울긋불긋 단풍이 한창인 수목원처럼 정갈하게 정리된 화단이 눈에 띄는 화명동 롯데캐슬멤버스(관리사무소장 구신회)는 부산시 북구 화명동에 소재한 아파트로 24층 ~26층 4개 동 299가구가 정남향구조로 배치돼 있다. 부산의 상징인 금정산을 뒤로하고 낙동...
부산 김홍환  2014-11-26
[단지탐방] 젊어서 빛나는 아파트
▲국내최초, 최대 인공하천인 '부천시민의 강'에 만추의 자연이 싶숙이 내려앉았다.경기도 부천에는 전국적으로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지역주민들에겐 명물로 손꼽히는 강이 흐른다. 부천시민의 강. 이름조차 생소한 이 강은-눈치 빠른 독자는 알아챘겠지만-자연...
취재부  2014-11-19
[단지탐방] 입대의, 관리주체, 입주민 혼연일체의 모범아파트
서울시 500~1,500가구 그룹에서 ‘2014 공동주택 모범관리단지’로 선정된 당산 푸르지오아파트.이 아파트는 일반관리, 시설유지관리, 공동체 활성화, 재활용 및 에너지 절약부문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아 오는 12월 모범단지 시상을 앞두고 있다. 다양...
온영란  2014-11-12
[단지탐방] 정과 나눔이 넘실대는 그곳!
2013년 서울시에서 주최한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 사업 우수사례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거머쥔 서울 금천구의 SH공사 관악벽산타운2단지. 지난 1998년 3월경 입주를 시작, 2개 동에 564가구가 거주하고 있는 이곳은 재개발 공공임대아파트로 현재 (주...
마근화  2014-11-05
여백
한국아파트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2-727)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3동 222-8 코오롱빌란트2차 705호 (주)한국아파트신문
대표전화 : (02)884-5445  |  팩스 : (02)884-5995  |  등록번호 : 공보 다 04289  |  발행인 : 황용순  |  편집인 : 이경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경석
Copyright © 2002~2019 (주)한국아파트신문. All rights reserved.